2016-7-09

‘위급한 순간, 언제나 저희의 곁을 지켜주는 경찰관분들 고맙습니다’

사소한 일 부터 일촉즉발의 위급한 순간 까지 너무나 많은 상황이 떠오릅니다.

그때마다 떠오르는 건 가족, 친구, 애인 보다는 ‘112’ 가 아니였을까요?

우리가 생각하는 것 그 이상의 순간 까지 우리의 곁을 지켜주고 있는 경찰관.

아무도 알아주지 않아도 묵묵히 책임을 다하는 고마운 분들,,

그래서 여행박사가 직원들의 월급 1%를 차곡차곡 모아 후원하고

CSRimpact의 서명지 대표와 이승희팀장이 파느너로 협력하...

Please reload

추천 게시물

통조림 캔 6천800개로 트리 만들어 기부 나선 부경대 학생들

2017-11-23

1/1
Please reload

최근 게시물
Please reload

보관
Please reload

태그 검색
Please reload

공식 SNS 페이지
  • Facebook Basic Square

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34길 26 1층

T : 02-6204-5464

FAX : 0303-3441-5464

E-mail : ivy117@csrimpact.co.kr